옥잠화에 깃든 사연

2024/2/13

20명의 영웅을 배출한 안주시 영웅안주기술고급중학교는 옥잠화학교로 온 나라에 널리 알려져있다. 이곳 교직원, 학생들이 옥잠화를 피워가는데는 감동깊은 사연이 깃들어있다. 수십년전 5월 어느날 안주제1중학교(당시)의 교원, 학생들은 교육사업과 소년단사업 등에서 모범을 보이고있는 평 …

상세히

단 몇시간만에 집필하신 불후의 고전적로작

2024/2/13

위대한 장군님께서 불후의 고전적로작 《주체철학에 대한 옳바른 관점과 리해를 가질데 대하여》를 집필하시던 때에 있은 이야기는 인류가 칭송하는 사상리론의 대가이신 우리 장군님의 절세의 위인상을 천만의 가슴에 깊이 새겨주고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 현지지도의 바쁜 시간을 보내고계시던 …

상세히

깊이 마음쓰신 문제

2024/2/8

주체102(2013)년 11월 어느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평양건축대학을 찾으시였다. 대학의 여러곳을 돌아보시면서 학생들에게 보다 훌륭한 교육조건과 환경을 마련해주기 위해 마음쓰시던 경애하는 그이께서 건축설계실의 어느한 호실에 이르시였을 때였다. 그곳에서는 학생들이 콤퓨터로 …

상세히

친히 계산해보신 침대개수

2024/2/8

주체102(2013)년 9월 어느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완공을 앞둔 김일성종합대학 교육자살림집건설장을 찾으시였다. 이날 경애하는 그이께서는 룡남산이 바라보이는 룡흥네거리에 세상사람들이 부러워할 훌륭한 살림집을 일떠세워주시고도 자그마한 불편도 있을세라 세심한 관심을 돌리시며 …

상세히

과학의 섬, 배움의 섬

2024/2/8

은빛 찬란히 빛나는 과학기술전당을 떠받들고있는 쑥섬, 이 섬을 가리켜 우리 인민은 과학의 섬, 배움의 섬이라 부르며 누구나 즐겨찾는다. 무심히 대할수 없는 그 부름을 조용히 외워보느라니 우리의 추억은 지금으로부터 10년전 6월의 그날에로 끝없이 달려간다. 잊지 못할 그날 강바람 …

상세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