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복의 흰눈

2024/2/22


흰나비같이 팔랑이며 끝없이 내리는 눈발사이로 학생들의 해맑은 웃음소리 랑랑히 울려퍼진다.

햇솜처럼 부드러운 흰눈을 다져만든 눈사람에 친구들의 이름을 붙여보며 좋아라 웃는 만경대구역 당상초급중학교 2학년 학생동무들.

지난해에도 학과학습에서 언제나 1등의 자리를 양보하지 않고 학교의 영예를 떨쳐온 기쁨의 여운인가 끝없는 동심의 세계, 흰눈의 세계에 잠겨 웃고 떠드는 학생들의 행복넘친 모습은 보는 사람들의 마음도 흥그럽게 하고있다.

언제나 오늘처럼 밝게 웃어라, 축복받은 아이들아.

관련기사

  • 따사로운 사랑의 품속에서 꽃피는 행복동이들의 웃음

    나라의 천만중대사를 돌보시는 바쁘신 속에서도 자라나는 새세대들을 위해 늘 마음을 기울이시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뜻깊은 2월의 명절을 맞으며 평양초등학원 원아들에게 은정어린 선물을 보내주시였다. 자애로운 어버이의 다심한 사랑과 정이 어린 선물을 받아안은 원아들은 기쁨에 겨워 …

  • 《해바라기》학용품이 펼치는 《꽃밭》

    저녁이면 평안북도 동창군 리성희동무의 살림방에 아름다운 《꽃밭》이 펼쳐지군 한다. 유치원에 다니는 둘째딸이 《해바라기》학용품으로 펼쳐놓는 《꽃밭》이다. 갖가지 색갈의 연필이며 크레용, 지우개, 분도기, 자… 열손가락을 꼽아도 모자랄 학용품을 펼쳐놓고 어느것을 쓸가 하고 궁리하는 …

  • 눈물속에 찍은 가족사진

    황해남도 배천군 배천소학교에서 공부하고있는 아들이 당의 사랑이 깃든 새 교복을 받아안은 날 어머니 민연옥은 놀라지 않을수 없었다. 어쩌면 아들의 몸에 그리도 꼭 맞는지. 영문을 알수 없어 학교로 찾아가니 아들의 담임선생님은 이런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지 …

  • 사랑의 선물을 받아안고

    경애하는 아버지 김정은원수님의 사랑속에 2월의 명절을 맞으며 조국땅 방방곡곡의 학령전어린이들이 《해바라기》학용품과 당과류들을 가슴한가득 받아안았다. 뜻깊은 명절을 맞으며 사랑의 선물을 받아안은 어린이들은 경애하는 아버지원수님을 우러러 《아버지원수님, 고맙습니다!》라고 소리높이 …

  • 우리의 미래를 보다 (2.은혜로운 사랑은 외진 산골에도)

    동영상편집물 《우리의 미래를 보다 (2.은혜로운 사랑은 외진 산골에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