깊이 마음쓰신 문제

2024/2/8


주체102(2013)년 11월 어느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평양건축대학을 찾으시였다.

대학의 여러곳을 돌아보시면서 학생들에게 보다 훌륭한 교육조건과 환경을 마련해주기 위해 마음쓰시던 경애하는 그이께서 건축설계실의 어느한 호실에 이르시였을 때였다.

그곳에서는 학생들이 콤퓨터로 설계하는 방법을 배우고있었다.

설계에 열중하고있는 학생들을 한동안 바라보시던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문득 일군들에게 설계를 하려면 콤퓨터기종이 어느 급이여야 하는가고 물으시였다.

그에 대한 보고를 받으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지금 설계기관들에서는 콤퓨터로 건축물을 설계할 때 여러가지 설계프로그람들을 리용하고있다고 하시면서 설계를 하려면 콤퓨터기종이 높아야 하므로 그이상의 콤퓨터들을 보내주겠다고 말씀하시는것이였다.

순간 일군들의 가슴은 뭉클 젖어들었다.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 대학에 도착하시는 길로 학생수와 필요한 콤퓨터대수에 대해 알아보시고 현재 대학이 가지고있는 콤퓨터대수와 학생수의 비률도 손수 계산해보시면서 필요한 량의 콤퓨터를 모두 해결해주겠다고 하신것만도 분에 넘친 일인데 이렇듯 콤퓨터의 기종에 대해서까지 마음쓰시니 그 은정을 무슨 말로 다 표현할수 있으랴.

일군들의 눈앞에는 어려왔다.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사랑어린 손길아래 더욱 미덥고 훌륭하게 자라날 건축인재들의 대군이, 그들의 눈부신 역할속에 더욱 휘황하게 펼쳐질 조국의 모습이.

관련기사

  • 자기 집을 꾸리는 심정으로

    주체102(2013)년 8월 어느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은하과학자거리건설장을 또다시 찾아주시였다. 건설정형을 료해하시며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외벽타일붙이기가 완전히 끝난 어느한 호동의 살림집을 보아주시였다.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부엌과 세면장에 좋은 마감건재를 쓰고 …

  • 자기의것을 귀중히 여기도록

    산뜻한 교복차림에 《민들레》학습장이며 《해바라기》학용품이 들어있는 《소나무》책가방을 메고 학교길에 오르는 아이들의 밝고 씩씩한 모습을 떠올릴 때면 우리 학생소년들이 어려서부터 애국심을 간직하도록 하시려 바쳐오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헌신과 로고가 가슴뜨겁게 어려온다. 몇해전 4 …

  • 간곡한 당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 자연에네르기연구소를 찾으신 주체103(2014)년 10월 어느날이였다.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우리 과학자들에게 멋쟁이연구소를 안겨주게 된것이 못내 기쁘신듯 환한 미소를 지으시고 연구소건물을 보고 또 보시였다. 이날 연구소에서 진행하고있는 연구사업내용에 …

  • 하나의 운동장을 보시면서도

    어느해인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 위성과학자주택지구에 일떠선 위성소학교를 찾으시였을 때 있은 일이다. 수영장 웃층에 꾸려져있는 실내체육훈련장을 돌아보시기 위해 계단을 오르시던 그이께서는 창문너머로 학교운동장을 한동안 바라보시였다. 이윽고 그이께서는 문득 누구에게라 없이 학교운동 …

  • 진짜 큰 실리

    언제인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 어느한 공장의 과학기술보급실을 찾으시였을 때였다. 그이께서는 당의 구상과 의도에 맞게 과학기술보급실을 아주 잘 꾸렸다고 치하해주시였다. 사실 과학기술보급실이 훌륭히 꾸려지게 된데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세심한 지도가 깃들어있었다. 처음 일군들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