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인간애를 지닌 우리 시대의 참된 교육자

2023/12/14


약물부작용에 의한 청력장애자로 10여년세월 듣지도 못하고 말도 못하던 한 학생을 자기의 정성을 다 바쳐 회복시킨 모란봉구역 진흥초급중학교 교원 량은혜동무가 발휘한 공산주의적소행을 두고 사람들은 찬탄을 아끼지 않고있으며 학교의 학생들은 우리 선생님이라고 존경하며 따르고있다.

량은혜교원은 2살때 약물부작용에 의한 청력장애로 하여 10여년세월 듣지도 못하고 말도 못하던 청향이를 음악소조에 받아들였고 청향이의 손을 자기의 목안에 넣어 발음할 때의 감각을 손으로 느끼게 하면서 발음법과 수많은 글자의 뜻을 가르쳤다.

청향이를 위한 헌신의 날과 달이 흐르는 속에 사람들과 의사소통도 할수 없었던 청향이는 마침내 손풍금을 연주하면서 노래까지 부를수 있게 되였다.

청향학생의 어머니 리향숙녀성은 집에 찾아온 사람들에게 자기의 마음속진정을 이렇게 터놓았다.

나는 청향이를 낳았을뿐이지 우리 딸의 진짜어머니는 바로 량은혜선생님이라고, 이런 훌륭한 사람들을 키워주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 고마움의 큰절을 드리고싶다고.

이 감동깊은 화폭에는 기쁨도 슬픔도 함께 나누며 서로 돕고 이끄는 소중한 사회주의 우리 집, 후대들에 대한 사랑의 힘으로 전진하고 위력떨치는 우리 국가의 참모습이 그대로 비껴있었다.

사회주의대건설장들에 대한 학생소년예술선전대활동에 참가하고있는 청향이는 가는 곳마다에서 자기의 소원과 희망을 활짝 꽃피워주신 경애하는 아버지 김정은원수님께 고마움의 인사를 삼가 올리며 가요 《세상에 부럼없어라》를 기쁨에 넘쳐 연주하였다.

하늘은 푸르고 내 마음 즐겁다

손풍금소리 울려라

정녕 청향이가 부르는 이 노래는 위대하신 어버이의 따사로운 품속에서 사람들모두가 덕과 정으로 화목한 대가정을 이룬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우리식 사회주의에 대한 열렬한 사랑의 찬가였다.

관련기사

  • 당의 뜻을 자랑찬 결실로 펼쳐갈 열혈청춘들의 투쟁기개

    당의 품속에서 배움의 나래를 활짝 펼치고 꿈과 리상을 가꾸어온 강원도의 대학졸업생들이 보답의 첫걸음을 기운차게 내짚었다. 원산의학대학의 10여명 졸업생들은 인민경제발전의 중요고지들인 알곡고지와 석탄고지를 지켜선 농장원들과 탄부들의 건강증진에 정성을 바쳐갈 일념 안고 나서자란 고 …

  • 중등학원졸업생들의 생활에 깊은 관심을 돌리고있다

    -신의주의학대학에서-

  • 친혈육의 사랑속에

    리계순사리원사범대학 수학부에서 공부하고있는 한성민동무에게는 부모가 없다. 하지만 그의 곁에는 친혈육과도 같은 뜨거운 사랑과 정을 안겨주는 학부교원들과 동무들이 있다. 성민동무가 2023년 9월 공화국창건기념일을 맞으며 진행되는 롱구경기에 참가하게 되였을 때였다. 중등학원시절부터 …

  • 교육자들을 위해 바쳐가는 진정

    얼마전 연안군 청화고급중학교 교원 채재복동무가 신병으로 앓고있을 때였다. 그때 그의 집을 제일먼저 찾은 사람들은 연안군 청화농장 초급당비서 함춘봉동무를 비롯한 농장의 일군들이였다. 그들은 여러가지 의약품과 보약재를 안겨주며 어서빨리 병을 털고일어나 후대교육사업에서 더 큰 성과를 …

  • 따뜻한 정속에 꽃펴난 기쁨

    얼마전 원석제1중학교를 찾았을 때였다. 우리와 만난 학교교장은 학생들의 학과실력을 높여주기 위해 진심을 바쳐가는 교원들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하나의 사실을 들려주었다. 지난 어느날이였다. 학생들의 학습정형을 료해하고 교원실에 들어선 한경심교원은 우울해있던 맹진무학생의 모습이 자꾸 …